본문으로 바로가기

여름이 좋은 이유는 과일이 있기 때문입니다.

수박, 참외, 복숭아, 포도 등 정말 다양한 과일을 먹을 수 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수박을 좋아합니다.

무더운 여름에 먹는 시원한 수박은 정말 맛이 있습니다. 수박화채로 먹어도 정말 좋습니다.

 

하지만, 수박은 겉이 딱딱하고 속을 볼 수가 없어서 맛있는 수박을 고르는게 쉽지 않습니다. 그리고, 수박을 다 먹은 후 버리는게 좀 까다롭습니다. 그렇다면 수박껍질은 일반쓰레기일까요? 아니면 음식물 쓰레기 일까요?

 

오늘은 수박껍질 버리기, 제대로 버리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수박껍질 버리기
수박껍질 버리기

맛있는 수박 고르는 법

겉과 속이 다른 수박은 맛있는 걸 고르는게 쉽지 않습니다. 예전에는 세모 조각으로 칼집을 낸 후 맛을 보거나 속을 본 후 구매를 하기도 했었지만, 지금은 볼 수 없습니다. 그래서 잘 못 사는 경우 정말 아무 맛도 나지 않습니다. 맛 있는 수박 고르법을 먼저 읽어보세요.

일반쓰레기, 음식물쓰레기 구분

먼저 음식물쓰레이와 일반 쓰레기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겠습니다. 음식물쓰레기 일부는 가축 사료로 재가공이 됩니다. 따라서, 가장 쉽게 일반쓰레기와 음식물쓰레기를 구분하는 기준은 '동물이 먹어도 괜찮은가 여부' 입니다. 즉, 동물이 먹어도 괜찮다면 음식물쓰레기, 먹을 수 없는 것이라면 일반쓰레기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일반쓰레기, 음식물쓰레기 구분
일반쓰레기, 음식물쓰레기 구분

 

동물뼈, 생선뼈 같이 딱딱하고 뾰족해서 동물이 먹을 수 없는 것은 일반쓰레기 입니다. 복숭아 씨와 같이 딱딱한 씨 등도 일반쓰레기로 분류가 됩니다. 쌈장, 고추장을 비롯한 장류는 염분이 많기 때문에 동물이 먹으면 안됩니다. 그래서 음식물 쓰레기가 아닌 일반쓰레기 입니다.

수박껍질은 음식물 쓰레기

일반적으로 잘라서 먹고 남은 수박껍질은 음식물쓰레기 입니다. 수박껍질은 일반쓰레기가 아닙니다. 수박 껍질을 음식물 쓰레기가 아닌 종량제 봉투를 이용해 버리셨을경우 과태료 부과 됩니다. 이것도 지역마다 차이가 있을 수는 있으니 정확한 것은 해당 구청 등에 꼭 물어보시기 바랍니다.

지자체마다 기준이 다릅니다.

하지만, 무조건은 아닙니다. 지자체마다 음식물쓰레기 처리방법이 다릅니다. 그래서 분리 배출 기준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정확한 배출 기준은 지자체 홈페이지 등을 참고하거나, 관련 부서에 문의를 해보셔야 합니다.

 

즉, 어떤 지역은 과일씨도 음식물 쓰레기인 경우가 있다는 이야기 입니다. 가끔 음식물 쓰레기냐, 일반쓰레기냐 싸우는 분들도 있는데 사는 지역마다 다를 수 있다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헷갈리는 수박껍질 쓰레기 배출 방법, 버리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잘 구분해서 버리시기 바랍니다.

 

공무원닷컴

이 글의 단축 URL 입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등으로 공유해보세요.

https://0muwon.com/1819

공감클릭

이 글이 도움이 되었다면,  공감을 () 클릭 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