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소를 잘못 써서 우리집이 아닌 다른 집으로 택배가 배송이 됐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쇼핑몰에서 구매한 물건을 택배조회를 해보니 배송완료입니다. 하지만, 집에는 물건이 도착해 있지 않네요. 배송지 주소를 확인해보니 이사 전 주소로 적혀 있었습니다. 배송정보를 수정하지 않아 택배가 잘못 배달이 되었습니다.

 

이런 경험 한 두번은 있을 수 있는데요. 실수로 배송지 주소를 잘못 입력하여 택배가 다른 곳으로 갔을 때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이사 간후 예전 주소로 택배를 보낸 경우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오늘은 택배 주소 잘못 입력 했을 때 해결 방법다른 사람의 택배를 받은 경우 처벌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택배 주소 잘 못 입력 했을 때
택배 주소 잘 못 입력 했을 때

택배 발송 전

다행히 아직 택배 발송 전에 주소를 잘못 입력한 걸 알았다면, 바로 배송지 정보를 수정하면 됩니다. 고객센터 등으로 전화를 걸어 주소 변경이 되었는지 꼭 확인하세요. 미리 송장 등을 출력했다가 보낼 수 있기에 수정사항 반영이 늦을 수 있습니다.

택배 발송 중

배송이 시작되었다면 중간에 주소변경은 안됩니다. 물건이 배달지에 도착 시 택배 대리점 또는 담당자에게 전화를 해서 새로운 배달지로 변경을 하여야 합니다. 배달지 도착 후 받는 분 주소 변경이 가능합니다.

다만 주소 변경 시 추가 요금이 발생할 수 있으며, 배달 예정일에 1~2일이 더 소요될 수 있습니다. 추가 비용이 발생하는 이유는 처음 배달원에게 인계될 때까지 1차 물류 이동이 발생했고 변경한 주소지 배달원에게 재 인계하려면 또 한 번의 물류 이동이 발생되기에 추가 운임이 발생됩니다.

택배 발송 완료

이 경우는 문제입니다.

이미 택배가 다른 집으로 완전히 배달이 완료되었다면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많지 않습니다.

 

다른 사람 택배 받은 경우 처벌
다른 사람 택배 받은 경우 처벌

 

잘못 적은 주소로 찾아가서 직접 찾아오셔야 합니다. 운이 좋다면 잘 못 받은분이 나에게 보내 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택배를 받은 적 없다거나, 택배를 개봉해서 사용을 하였거나, 과일 등 먹을 수 있는 제품을 먹었을 경우에는 더 복잡한 상황이 됩니다. 소송까지 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다른 사람 택배 받은 경우 처벌

점유물이탈물횡령죄

잘못 배송된 택배임을 알거나 알 수 있었음에도 이를 사용한 경우에는 점유이탈물횡령죄로 형사고소를 할 수 있습니다. 잘못 배송된 물건은 분실물과 같아서 이를 가져가면 절도죄가 아닌 점유이탈물횡령죄가 성립할 수 있습니다. 점유이탈물횡령죄는 1년 이하의 징역이나 300만 원 이하의 벌금 또는 과료입니다.

비밀침해죄

참고로 자기 택배가 아닌 줄 알면서도 다른 사람의 택배를 마음대로 열어 보는 것은 비밀침해죄에 해당할 수도 있습니다. 비밀침해죄는 봉함 등 기타 비밀장치를 한 편지나 문서 등을 개봉했을 때 성립하는데 보통 테이프로 밀봉된 택배도 이에 해당할 수 있습니다. 다만 비밀침해죄는 친고죄이기 때문에  본인의 고소가 있어야만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택배 고객센터

  • CJ택배 : 1588-1255
  • 롯데택배 : 1588-2121
  • 한진택배 : 1588-0011
  • 로젠택배 : 1588-9988
  • 우체국택배 : 1588-1300

택배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났습니다. 배송과 관련된 문제도 갈등도 많은 요즘입니다. 택배 잘못 보내서 마음 고생하지 말고, 택배 보내기전에 꼭 주소지를 다시 한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공무웓닷컴

이 글의 단축 URL 입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등으로 공유해보세요.

https://0muwon.com/1816

공감클릭

이 글이 도움이 되었다면,  공감을 () 클릭 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