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올바른 공공언어 사용하기
 ‘-하다’로 표현할 수 있는데도 불필요하게 ‘-시키다’를 써서 표현하는 것은 우리말답지 않습니다


법안을 가결시키다 → 법안을 가결하다법안을 가결시키다 → 법안을 가결하다

1. 법안을 가결시키다 → 법안을 가결하다

'가결하다' : 회의에서, 제출된 의안을 합당하다고 결정하다.

'가결하다' : 회의에서, 제출된 의안을 합당하다고 결정하다.'가결하다' : 회의에서, 제출된 의안을 합당하다고 결정하다.

2. 사용 예

[예 1] 

이번 임시 국회에서 가결시킨→가결한 안건이 무려 200건이나 된다고 한다. 


[예 2] 

의안을 만장일치로 가결시켰다→가결하였다


[예 3] 

개헌안을 찬성 209표, 반대 38표로 가결시켰다→가결하였다.


[예 4] 

버락 오바마 건강보험 개혁(안) 가결시키다


[예 5] 

도시환경정비구역 결정(안)을 조건부  가결시켰다→가결하였다.

3. 단축 URL

이 글의 단축주소입니다. 참고하세요. http://0muwon.com/782

4. 공감클릭

이 글이 도움이 되었다면,  공감() 클릭을 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